HOME > 교육/행사 > 찾아오는 퍼블릭 프로그램 > 소개

찾아오는 퍼블릭 프로그램

서울시립미술관은 ‘여럿이 만드는 미래, 모두가 연결된 미술관’이라는 비전 하에 시민이 미술을 일상생활의 일부로 보다 밀접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찾아오는 퍼블릭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.


미술관에 찾아오는 ‘퍼블릭’의 특성을 분석해 참여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프로그램을 기획·운영함으로써 누구나 쉽게 예술을 즐길 수 있게 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와 상호작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


서울 각 지역에 위치한 서울시립미술관 본관 및 분관, 시설(남서울미술관,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, SeMA 창고, 백남준기념관, SeMA 벙커)에서 유치원, 학교, 직장, 문화소외시설 등 다양한 커뮤니티를 위한 맞춤형 수업이 제공됩니다.


※ 본 프로그램은 기존 ‘찾아가는 미술감상교실’을 개선한 신규 프로그램으로 학교, 직장, 문화소외시설 등이 미술관으로 찾아와 미술작품과 직접적으로 교감하며 배울 수 있는 체험학습 형태의 프로그램입니다. 미술관 방문이 어려운 기관은 찾아가는 퍼블릭 프로그램의 수강 요건을 참고하시고 신청해주세요.